메인메뉴 바로가기
서브메뉴 바로가기

보도자료

중소기업청의 보도자료를 알려드립니다.
> 알림소식 > 보도/해명 > 보도자료
  • 본문인쇄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
콘텐츠영역

 
중기청(보도자료) 게시판 상세글보기
제목 ‘13 기준 창업기업 실태조사 발표(국가승인통계)
담당부서 창업진흥과 작성자 이형철
조회수 3126 등록일 2014-07-25
첨부자료 창업기업_실태조사_보도자료(7.23).hwp (540,672 Byte)
‘13 기준 창업기업 실태조사 발표(국가승인통계)
1. 창업기업은 국민경제 동력이며 신규 일자리 창출의 보고 

 ㅇ (창업기업 수) ‘11년 164만개로 전체 중소기업의 50.7%

 ㅇ (종사자 수) ’11년 492만명으로 전체 중소기업 종사자 중 38.9%

 ㅇ (매출액) ‘11년 924조원으로 창업기업당 평균 5.6억원

2. 제조업, 지식서비스업 기술기반 창업기업은 자영업 등 기타업종에 비해 일자리 및 매출액 창출효과가 높음

 ㅇ (일자리) 기술창업 수는 38.1만개로 전체 창업기업의 23.3% 수준

  - 그러나, 기술기반 창업은 평균 종사자수는 “5.3명”으로 도소매업(1.8명), 숙박음식점업(2.1명) 등에 비해 일자리 창출력이 높음

 ㅇ (평균매출액) 기술기반 창업은 “7.1억원”으로 자영업에 월등히 높음


3. 이공계 및 석·박사 고급기술인력 창업의 일자리 및 부가가치가 높음

 ㅇ (일자리) 평균 종사자수는 이공계 창업자가 4.8명으로 기타 전공에 비해 높고, 박사급 창업자는 9.4명으로 기타 학력에 월등히 높음

 ㅇ (매출액) 평균 매출액은 이공계 창업자가 10.5억원으로 기타 전공에 비해 높고, 박사급 창업자는 21.9억원으로 기타 학력에 매우 높음

4. 순이익은 창업 후 3년까지 상승 → 4·5년차에서 감소한 이후 다시 상승하는 "죽음의 계곡(death valley)" 곡선 형태

5. 창업기업 중 "본(born) 글로벌" 창업기업은 부족한 상황이며, 창업 후 수출·해외진출 형태는 단순수출이 압도적(89.3%)
open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-출처표시
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보다 자세한 내용이나 취재를 원하시면
창업진흥과 이형철 사무관(042-481-4429)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.
목록
 

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시나요?

담당부서대변인실

문의사항국번없이 ☏1357


중소기업 징검다리

분야별 징검다리를 클릭하시면 해당 서비스 포털로 이동합니다.

창업
소상공인
공공구매판로
R&D
수출
인력
정보제공
중소기업 징검다리 : 분야별 징검다리를 클릭하시면 해당 서비스 포털로 이동합니다.

하단영역